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IT기업뉴스 > IT서비스/솔루션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03월05일 12시47분 ]


 

통신 업체에 IT 솔루션을 공급하는 글로벌 기업 테크노트리(Tecnotree)가 최근 4분기 및 2020년 전체 실적을 발표했다.

팬데믹(코로나 19)과 그로 인한 경기 둔화로 전반적인 하락세가 완연한 1년이었지만 테크노트리는 달랐다.

 

순수익이 무려 76% 성장하고 EBIT는 48% 성장한 테크노트리는 가장 힘든 시기에도 강력한 회복력을 보여줬다.

 

이 회사는 2020년의 모든 핵심 측정 항목에서 목표를 달성했다. 또한 4개의 새 고객사와 3200만유로에 달하는 규모의 주문서는 테크트리가 2021년에도 성장 모멘텀을 이어갈 것임을 보여준다.

핀란드의 선도적 미디어 간행물인 헬신긴 사노마트(Helsingin Sanomat)에 따르면 테크노트리는 2020년 3월 블랙 먼데이 이후 주주들에게 100% 이상의 수익을 가져다준 2개 주식 가운데 하나다.

 

명성 높은 금융 간행물 카우팔레티(Kauppalehti)는 테크노트리 CEO를 헬싱키 증권거래소에 상장된 기업 CEO 가운데 3대 CEO로 꼽았다. 이는 회사의 건강한 재정 실적을 보여주는 징표다.

테크노트리 CEO 파드마 라비찬데르(Padma Ravichander)는 “미래를 위한 제품 개발과 빠른 배송 역량에 수 년을 투자한 것이 빛을 발하고 있다. 우리는 2020년을 성장 동력과 탄탄한 실적으로 마무리했다. 업계가 생존을 위해 분투하고 있을 때 테크노트리는 모든 부문에서 더 높이 상승했다”고 말했다.

라비찬데르는 이어 “팬데믹과 격리에도 불구하고 테크노트리는 한계를 넘어 모든 소프트웨어 배포를 원격으로 일정에 맞춰 완료했다. 이는 우리의 민첩한 고객 중심 접근법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덧붙였다.

회사는 중남미의 알티세 도미니카나(Altice Dominicana)와 레드 디지털(Red Digital), 중동의 STC, APAC의 트라이 모바일(TRAI Mobile) 등 4개의 새 고객사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확장을 계속했다. MTN, 아메리카 모빌(America Movil) 등 기존 고객과의 파트너십도 계속 강화했다.

2021년 테크노트리는 인공지능과 머신러닝 기반 제품,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 5G 수익화 등 핵심 영역에 투자하고 통신사업자의 매출 상승을 돕는 새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자료제공:뉴스와이어](ITFOCUS ⓒ www.itfocus.kr)

올려 0 내려 0


안정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LG CNS, 안랩과 손잡고 클라우드 보안 시장 공략 (2021-04-19 16:46:29)
한화시스템, 지난해 매출 1조6429억원·영업익 929억원 (2021-02-19 11:15:47)


LG CNS, 안랩과 손잡고 클라우...
기아, ‘21 상하이 국제 모터쇼...
현대차, ‘21 상하이 국제 모터...
제네시스, G80 전동화 모델 세...
현대차·기아-SK이노, 하이브리...
SKT, 대학 개발자 멘토링으로 ...
삼성전자, 지능형 헤드램프용 P...